컨텐츠 바로가기

폭염에 채소값 급등…시금치 92%, 상추 62% 올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폭염에 밥상 물가도 들썩이고 있습니다. 무더위로 채소 수급이 원활하지 않은 것인데, 시금치 가격은 지난해의 2배 수준으로 껑충 뛰었습니다.

전연남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서울의 한 대형 마트, 소비자들이 최근 크게 오른 채소값을 확인하고는 들었다 놨다 고민합니다.

[소비자 : 시금치가 아이들이 먹어서 사는데 요즘 많이 올랐어요. 거의 1천 원에서 2천 원 사이에서, 많이 올랐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