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북 연락 재개 이튿날, 마감통화까지 정상적 마무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사진 제공: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통신연락선이 13개월 만에 복원된 다음 날인 오늘 남북은 마감통화까지 정상 진행했습니다.

통일부는 연락사무소 채널을 통해 오늘 오전 9시에 이어 오후 5시 '마감통화'도 정상적으로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남북은 서해지구 군통신선을 통해서도 오전 9시와 오후 4시에 통화를 진행했습니다.

국방부는 동해지구 군통신선은 기술적 문제때문에 어제에 이어 오늘도 연결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남북은 지난해 6월 북한의 연락차단 이후 413일 만인 어제 판문점·연락사무소·군통신선 연락채널을 복원했습니다.

북한은 지난해 6월 연락을 차단하며 개성 남북공동연락소를 폭파했는데, 현재는 어디서 통화를 진행하고 있는지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남효정 기자(hjhj@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