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차세대 스마트폰

노태문 "다양하고 최적화된 폴더블폰 경험 제공…파트너 협력 강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오는 8월11일 언팩에서 공개할 3세대 폴더블폰들을 통해 강화된 내구성과 새로운 멀티태스킹 성능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삼성전자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정현 기자 =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오는 8월11일 언팩에서 공개할 3세대 폴더블폰들을 통해 강화된 내구성과 새로운 멀티태스킹 성능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27일 노 사장은 삼성전자 뉴스룸에 게재한 '스마트폰 혁신의 미래를 펼치다'라는 기고문을 통해 새로운 '3세대 폴더블폰'에 대해 "고객의 피드백을 반영해, 오늘날 삶에 필수적인 기능을 더욱 충실하게 제공하는 데 중점을 뒀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언팩에서 폴더블폰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를 동시에 선보이며 폴더블폰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의 대중화에 나섰다.

노 사장은 "새로 발표될 갤럭시Z폴드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각각의 장점을 결합해 업무와 소통, 창작을 위한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갤럭시Z플립 후속작은 더욱 유려한 스타일과 강하고 견고한 내구성을 함께 갖췄다"고 설명했다.

또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경험 확대' 및 '새로운 연결성 시대로의 도약'을 위해 구글·마이크로소프트(MS) 등 글로벌 파트너들과의 협력도 강화했다고 밝혔다.

노 사장은 "갤럭시Z폴드3에서는 한층 최적화된 애플리케이션(앱) 사용 경험을 선사하고자, 많은 파트너들과 협력을 강화했다"며 "플렉스 모드로 유튜브 영상을 시청하거나, 핸즈 프리에 최적화된 구글 듀오 비디오 콜 또는 마이크로소프트 팀즈를 활용한 멀티태스킹을 실행하는 등 다양하고 최적화된 폴더블 경험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등 업계 리더들과 보안 기술에 대해 협업하고 있다며 "보안에 대한 사용자들의 걱정을 낮추고, 스스로 원하는 모바일 경험을 선택하고 원하는 정보만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앱과 데이터·프라이버시에 대한 결정권 또한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노 사장은 "폴더블폰 최초의 S펜 사용성 등 놀라운 변화도 기대해달라"며 "갤럭시노트 시리즈는 이번에 소개하지 않지만 노트 경험 또한 여러 갤럭시 단말에서 지속확장되며 밝은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는 점도 말씀드린다"고 언급했다.
Kris@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