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LG유플러스-한국로봇융합연구원, 5G 기반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사업협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우먼컨슈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하 KIRO)과 5G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스마트팜 로봇 분야의 국책과제 공동연구와 세미나, 워크숍 등 기술교류 및 사업분야에서 상호 협력키로 했다.

LG유플러스는 그동안 엠트론과 5G기반 자율주행 트랙터와 농경지 관리를 위한 실시간 드론 중계서비스를 실증하고, 그랜랩스와 초기 도입비·유지비를 획기적으로 낮춘 '보급협 스마트팜'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KIRO에 4K 해상도까지 지원이 되는 '저지연영상전송보드'와 'RTK단말기'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무인로봇의 실시간 영상전송과 수 cm 급의 정밀한 위치측위정보를 제공해 관제는 물론 자율주행까지 가능한 환경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5G통신기술의 빠른 적용과 비용 절감을 위해 통신모듈/단말 및 5G 범용 안테나의 기술지원도 제공할 예정이다.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전무)은 "LG유플러스는 스마트팜 시장이 획기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각 분야의 전문업체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우먼컨슈머=김승준 기자

<저작권자 Copyright ⓒ 우먼컨슈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