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코인시황]'아르헨 비트코인 월급제'에 4000만원대 반짝 돌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정병혁 기자 = 비트코인 채굴 난이도가 하락했다는 소식으로 비트코인이 4% 가까이 급등하는 등 암호화폐가 일제히 급등한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강남 고객센터 전광판에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시세가 표시되고 있다. 2021.07.04. jhope@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제이 기자 = 대표적인 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이 8일 새벽동안 4000만원대를 돌파했다. 아르헨티나의원의 비트코인 월급제 법안 제출 소식이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해석된다. 다만, 상승 폭은 점차 줄어 다시 3900만원대에서 시세를 형성하고 있는 중이다.

8일 국내 대표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에서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8시49분 현재 24시간 전 대비 0.04% 오른 3976만1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업비트에서는 전날 대비 0.08% 오른 3984만7000원을 나타냈다.

디지털통화 전문매체 비트코인매거진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전국대표대회(NCC)소속의 호세 루이스 사몬(Jos? Luis Ram?n)은 7일(현지시각)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서비스 수출업의 근로자들이 급여 전부 또는 일부를 비트코인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호세는 "이 법은 사람들의 자율성을 강화하고 급여에 대한 구매력을 유지할 수 있 보수의 구매력을 보전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실제로 아르헨티나 시민들은 엄청난 하이퍼이플레이션으로 인해 그들의 부를 지켜올 수 없었기 때문이다. 비트코인매거진은 아르헨티나 페소화의 상승으로 인해 비트코인이 절실한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해당 소식에 비트코인은 새벽 동안 4000만원 돌파에 성공했으나, 이날 아침 이후 가격이 점차 떨어져 3900만원대 후반에서 횡보 중이다.

한편,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인 이더리움은 같은시각 빗썸에서 0.63% 오른 271만5000원을, 업비트에서는 전날 대비 0.70% 상승한 272만3000원에 거래 중이다.

일론머스크가 언급하면서 유명세를 탄 밈코인인 도지코인은 같은 시각 260원대 초반에서 가격을 형성했다. 빗썸에서는 263.4원, 업비트에서는 264원을 나타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jey@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