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아주경제 코이너스 브리핑]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전일 대비 하락…"중국 단속 영향" 外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전일 대비 하락…”중국 단속 영향”

중국 베이징 당국이 비트코인 단속을 실시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비트코인이 소폭 하락하는 등 대부분 암호화폐(가상화폐)가 하락하고 있다.

7일 글로벌 시황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오전 6시20분 현재(한국시간 기준) 전일 대비 0.73% 하락한 3만3841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앞서 비트코인은 3만5000달러까지 상승했으나 베이징의 단속 소식이 전해지면서 3만3000달러대까지 밀렸다.

도지코인은 1.95% 내린 23.2센트에 거래됐다. 리플(XRP)도 0.72% 내린 65.9센트에 매매됐다.

한편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가상화폐 거래와 관련된 소프트웨어 업체 '베이징 쿼다오'에 대해 업무 중단과 홈페이지 폐쇄 명령을 내렸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베이징 금융감독국과 인민은행은 이날 발표한 공동성명을 통해 해당 소프트웨어 회사가 "가상화폐 거래를 위한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 노웅래 의원, '가상화폐' 과세 유예·세부담 완화 법안 발의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내년부터 과세 예정인 가상자산 관련 세금을 1년간 유예하고, 세부담도 함께 완화해주는 내용을 골자로 한 소득세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가상자산의 양도·대여로 발생한 소득에 대한 세금을 1년 간 유예하는 한편, 소득금액을 현행 기타소득에서 '금융투자소득'으로 분류해 합산 50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해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해 정부는 가상자산의 양도와 대여로 인한 소득을 기타소득으로 분류해 올해 10월부터 과세할 방침이었으나, 국회 심의 과정에서 과세 인프라 충족 등을 이유로 2022년 1월부로 시행이 연기된 바 있다.

노 의원은 "관련 인프라가 충분치 않은 상황에서 무리하게 과세를 할 경우, 탈세를 조장하고 조세저항 등에 직면할 수 있다"며 "이번 법안이 통과될 경우, 과세 형평성을 확보할 뿐 아니라 일반 투자자들의 세 부담을 완화하여 걸음마 단계에 불과한 가상자산 시장이 보다 안정적으로 성장하도록 뒷받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이상헌 의원, 블록체인 게임 정책 토론회 개최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오는 8일 ‘게임 제도 개선을 위한 국회 정책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 토론회는 두 차례에 걸쳐 열린다. 게임문화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가 이뤄지는 1차 토론회는 ‘대한민국 블록체인 게임의 미래’를 주제로 진행된다. 2차 토론회는 14일에 열린다.

이 의원은 “그동안 국회에서 블록체인 게임에 관한 논의가 제대로 진행되지 않았다”며 “게임물관리위원회가 2018년 6월 ‘유나의 옷장’에 등급재분류 판정을 내리고 2019년 11월 ‘인피니티스타’에 대해 등급분류거부 판정을 내린 이후 많은 게임사가 국내 운영을 사실상 포기하고 있는 형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처의 고심은 이해하지만 블록체인 게임을 만든 국내 게임사가 국내 시장을 포기해야 하는 현실은 분명 모순적”이라며 “블록체인 게임에 대한 제대로 된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먼저 양자 간의 견해 차이를 좁혀나가는 것이 필요할 것 같아 이번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 코인플러그-유비온, 블록체인 기반 교육 인증 서비스 사업 맞손

블록체인 전문기업 코인플러그는 에듀테크 기업 유비온과 블록체인 기반의 교육인증 서비스 사업 및 기술 파트너십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블록체인 기반 분산ID(DID) 기술을 이용한 교육인증 서비스 확대를 위해 협력한다. 양사는 공동 연구와 사업 개발을 통해 교육 분야에서 다양한 적용사례를 만들어 내고, 블록체인 기반 에듀테크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코인플러그는 유비온과 대학, 지자체 및 공공기관에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솔루션을 공급하고 향후 마이키핀 얼라이언스 130여개사와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기술 관련 사업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코인플러그 관계자는 "유비온과 국내 대학, 기관을 대상으로 공동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더 나아가 글로벌 교육플랫폼 인증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협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근미·정명섭 기자 athena3507@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