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외교 소식

외교부, 신남방·신북방지역 개발협력담당관 회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상으로 현장 중심 개발협력 강화 방안 등 논의

연합뉴스

외교부, 신남방·신북방 주재 개발협력담당관 화상회의
(서울=연합뉴스) 신남방·신북방 지역에 주재하는 공적개발원조(ODA) 담당 외교관들이 개발협력 강화 등을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3일 밝혔다. 2021.7.3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신남방·신북방 지역에 주재하는 공적개발원조(ODA) 담당 외교관들이 개발협력 강화 등을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3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화상으로 열린 '신남방·신북방 지역 개발협력담당관 회의'에는 해당 지역 내 18개 협력국에 주재하는 재외공관의 개발협력담당관들이 참석했다.

개발협력담당관들은 효과적인 업무 추진을 위해 재외공관과 본부 및 시행기관 간 긴밀한 정보 공유, 중점협력 분야의 구체화, 행정절차 제도 개선 및 재외공관의 역량 강화 필요성을 제기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회의를 주재한 조영무 개발협력국장은 현장 중심의 ODA 추진체계 강화를 위해서는 재외공관과 개발협력담당관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들 지역에 대한 무상 ODA가 2017년 대비 두 배 가까이 증액되는 등 양적·질적으로 발전했다고 평가했다.

외교부는 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지역별 개발협력담당관회의를 연내 순차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