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98080 0032021062468998080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3 연합뉴스 39138770 false true false false 1624503202000

이슈 끝나지 않은 신분제의 유습 '갑질'

달성군 공무원노조 "갑질한 군의회 공개사과하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달성군청·군의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전국공무원노조 대구 달성군지부는 24일 기자회견문을 통해 "공식적인 자리에서 간부 공무원에게 반말과 폭언을 한 군의회는 공개적으로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노조에 따르면 지난 18일 달성군의회 정례회에서 모 군의원이 군청 A과장에게 "이 양반아", "당신" 등 반말과 폭언을 하며 고성을 질렀다.

A과장은 이에 정신적 충격과 극심한 스트레스를 호소하며 최근 명예퇴직을 신청했다.

군의회는 공개 사과에 부정적 입장을 나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 관계자는 "군의회 의장을 항의 방문해 공개 사과와 재발 방지 약속을 요구했으나 군의회는 '반말', '폭언'이 명시된 사과문 발표는 못 한다고 밝혔다"며 "군의회의 갑질 행위에 경악을 금치 못하며 강력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