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이준석, 병역 의혹 사실이라면 해당 과정 지원했던 청년 기회 박탈한 것”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용민 민주당 수석최고위원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에

“병역의혹 진실 밝혀라” 촉구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수석최고위원이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에게 “병역 의혹 보도에 대한 진실을 밝히라”고 촉구했다. 이 당 대표가 산업기능요원으로 복무할 당시 지원자격이 없는 국가사업에 대해 참여했다는 언론의 의혹 제기는 합리적 근거가 있어보인다고 저격했다.


18일 김 수석최고위원은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에서 “이준석 대표는 당 대표로서 공적질문에 답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최고위원은 “언론이 제기하는 의혹이 사실이라면 이 대표가 해당과정에 지원했던 어떤 청년의 기회를 박탈한 것”이라며 “진실을 밝히길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김 최고위원이 언급한 보도는 2010년 이 당 대표가 지식경제부 소프트웨어 인재육성을 위한 ‘SW마에스트로 과정 연수생’으로 선발됐는데, 지원자격(대학교, 대학원 재학 중)이 되지 않는데 지원을 했다는 의혹과 관련된 보도다.


김 최고위원은 “2007년 이미 대학교를 졸업하고 산업기능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던 이 대표가 여기 지원한 이유가 무엇이냐”고 반문하며 “해당 과정은 단계별로 100만원, 200만원씩 지급하는 과정인데 만약 지원자격도 안되는 허위 지원에 장학금까지 받았다면 업무방해를 넘어서 사기죄까지 성립할 수 있다”고 말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