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4852 0902021061668834852 02 0213005 society 7.1.4-RELEASE 90 아주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23839849000

이슈 전국 '코로나19' 현황

​[코로나19] 울산 신규 확진 22명…사우나발 집단감염 17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코로나19 확진자 12일만에 7백명대, 붐비는 선별검사소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26일 오전 서울 송파구 보건소에 설치된 코로나19 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발표된 전날 코로나19 확진자는 707명을 기록해 12일 만에 다시 700명대로 올라섰다. 2021.5.26 hkmpooh@yna.co.kr/2021-05-26 10:16:44/ <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6일 울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2명이 추가로 나왔다. 이 가운데 사우나 관련 새로운 집단감염으로 17명이 확진됐다.

울산시는 이날 0시부터 오후 7시까지 확진된 22명이 울산 2690~2711번 확진자가 됐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북구 18명, 남구 2명, 울주군 2명이다.

신규 확진자 중 17명은 북구 포시즌유황사우나 건물을 매개로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3명은 해당 사우나 건물에서 근무하는 종사자다. 나머지 14명은 건물 이용객과 연쇄 감염자로 분류된다. 이들은 전날 확진된 사우나 이용객 1명과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 사우나 이용객 확진자 1명과 앞서 식사 자리를 가졌던 2명이 진단 검사에서 확진됐다. 이들은 각각 남구에 있는 A목욕탕과 B사우나를 이용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시는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지난 1~15일 포시즌유황사우나 건물 이용자에게 진단 검사를 명령하는 행정조치를 발령했다.

또 A목욕탕과 B사우나 여탕 방문자들은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으라는 내용의 재난 문자도 시민들에게 발송했다.

사우나 관련을 제외한 다른 신규 확진자 5명 가운데 2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로 조사됐다. 나머지 3명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조재형 기자 grind@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