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02305 1252021061568802305 02 0201001 society 7.1.5-RELEASE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3742811000

[영상] 모텔 개조해 '유리방' 룸살롱 불법 영업…종업원·손님 42명 적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모텔을 룸살롱으로 개조한 뒤 불법 영업한 유흥주점 종업원과 손님 등 42명이 단속에 적발됐습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어젯밤 10시 반쯤 강남구 역삼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불법영업을 벌이다 증거를 없애려고 시도한 혐의로 30대 영업상무 A씨를 체포하고, 남성손님 33명과 여성 종업원 8명 등 41명을 적발해 구청에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원래 지하 1층과 지상 1층에 운영하던 유흥주점을 폐업신고한 뒤 2층과 3층 모텔을 룸살롱으로 개조하고 SNS로 손님을 모집해, QR코드나 수기명부 작성 없이 불법 영업을 벌였습니다.

또 지상 2층에는 남성들이 내부에 앉아 있는 여성종업원을 선택할 수 있도록 만든 이른바 '유리방'을 운영했고, 유흥주점과 통하는 지상 5층에서 7층에는 침대가 있는 방 31개를 마련했습니다.

경찰은 A씨의 식품위생법 및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를 수사하는 한편, 해당 유흥주점의 성매매 영업 여부도 수사할 예정입니다.

(영상제공: 수서경찰서)

김지인 기자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