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81368 0022021061468781368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2 중앙일보 53204111 false true false false 1623676402000

이슈 윤석열 검찰총장

인스타그램 개설한 윤석열?···캠프 측 “우리와 관련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윤석열 전 검찰총장 사칭 인스타그램 계정.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개설한 것으로 알려진 인스타그램 계정은 ‘사칭 계정’이었다.

14일 윤 전 총장 캠프 대변인은 “인스타그램 관련 문의가 있어 알려드린다. 윤 총장은 아직 어떤 SNS도 개설하지 않았다”며 “현재 개설된 윤 총장 관련 SNS들은 윤 총장이나 캠프와 아무 관련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후 인스타그램에 ‘yoon_seokyeol’ 이름의 계정이 등장했다.

계정 프로필에는 “제가 직접 운영하는 계정이다”며 “DM에는 따로 답변 드리지 못하고 있는 점 양해 바란다”는 설명이 달렸다.

또한 충암고 졸업, 서울대 법대 졸, 제59대 서울중앙지검장, 제43대 검찰총장이라는 이력도 함께 적혀있다.

첫 게시물은 윤 전 총장이 졸업 학사모를 쓰고 있는 사진이다. 이 계정은 해당 포스팅에 “조금 전 국민들과 소통하기 위해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했다”며 “이 사진은 저의 서울법대 졸업사진이다. 부정부패 없는 사회를 만들겠다는 이때의 초심으로 자유대한민국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찾아보겠다. 지켜봐 달라”고 적었다.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