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2058 0432021051468132058 01 0101001 politics 6.3.1-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61184000

김부겸 국무총리 취임…"부동산 정책 더 이상 실망 드리지 않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는 "부동산 정책에서 더 이상 실망을 드리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1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민생보다 중요한 국정은 없다"며 앞으로 해결해 나갈 민생 과제 중 하나로 부동산 문제를 꼽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그동안 정부가 추진해온 집값 안정 기조의 큰 틀을 유지하면서도 모든 세대에서 실수요자들이 주택 마련에 어려움이 없도록 다양한 정책수단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지난 3월 LH 사태로 마련된 강력한 투기 근절 방안도 확실하게 이행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김 총리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선 "더욱 철저한 방역 관리와 신속한 백신 접종으로 코로나19와의 전쟁을 최대한 빨리 끝내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코로나19·민생 문제 해결과 함께 경제 회복·도약, 국민 화합·상생·포용을 역점 과제로 제시했습니다.

김 총리는 "최근 우리 경제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나 국민들이 체감하기에는 아직 갈 길이 멀다"며 "확장적 거시 정책 기조를 유지하면서 내수·수출·투자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당면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온 국민이 한마음이 돼야 한다"며 정책 추진 과정에서 국회의 협조를 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지난 30년 정치 활동의 목표가 통합이라고 소개하며 "총리 임기 동안 혼신의 힘을 다해 이 목표에 매진하겠다"며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를 완수하고, 개혁 성과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공정하고 정의로운 나라를 구현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학휘 기자(hwi@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