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0112 0182021051468130112 03 0302004 economy 7.0.0-HOTFIX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20957771000

"삼성전자 특별배당 영향"…삼성생명 1분기 순익 1조881억원, 전년비 373.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성생명이 1분기(1~3월) 1조원이 넘는 순이익을 냈다. 삼성전자 특별배당에 따른 영향이다.

삼성생명은 올해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373.2% 증가한 1조881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삼성전자 특별배당과 변액보증준비금(최저 보증금 지급을 위한 준비금) 관련 손익 개선으로 이차익이 증가한 결과다.

삼성생명은 "삼성전자 특별배당을 제외한 1분기 순이익은 440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1.6%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조334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6.2% 증가했으며, 매출액은 10조74억원으로 3.5% 감소했다.

이와 함께 장래 이익의 흐름을 나타내는 지표인 신계약 가치는 1분기 384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6% 증가했다. 신계약 APE(연납화보험료)는 전년 동기 대비 2.2% 줄어든 6771억원을 기록했다.

신계약 가치는 계약 체결 후 전체 보험기간에 발생할 수 있는 수익과 비용을 계산해 장래이익으로 환산한 가치를 의미한다. 신계약 APE는 신계약 체결시 보험료를 1년 단위의 연납으로 바꾼 개념이다.

이와 관련, 삼성생명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는 어려운 영업환경 속에서도 건강상품을 중심으로 시장지배력을 확대하며 이뤄 낸 실적"이라고 설명했다.

3월말 기준 총자산은 334조6000억원, 자본건전성을 가늠할 수 있는 지급여력비율(RBC)은 332%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금융당국은 RBC비율 150% 이상을 권고하고 있다.

한편,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생명은 이날 오전 10시 50분 현재 전일 대비 1.16% 하락학 8만5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종헌 매경닷컴 기자 cap@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