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4048 0122021051068014048 08 0802001 itscience 7.0.0-HOTFIX 12 전자신문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8820000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리얼패킹 물류영상 시스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이전 완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클라우드가 물류 포장과정 촬영 솔루션 '리얼패킹' 서비스를 공급하는 인베트의 서버·스토리지 인프라를 클라우드 기반으로 전환하고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진출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리얼패킹은 고객이 주문한 상품의 포장과정을 촬영해 상품을 미리 확인하고, 고객의 클레임 관리와 마케팅 등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솔루션이다.

편리한 서비스 덕에 사용량이 급격하게 늘어나 서버와 스토리지 확장이 필요했지만 물리서버 구입은 비용 면에서 부담됐다. 인베트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서버와 오브젝트 스토리지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인베트는 리얼패킹의 기존 서버 전체를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이전했다. 사용량 증가에 따라 용량이 필요하면 간편하게 스토리지를 추가할 수 있으며, 사용한 만큼만 요금을 지불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비용 부담도 크게 완화됐다.

서버 이전 후 물리서버를 이용한 이전보다 관리 효율은 50% 증가했고, 서비스 운영 리소스는 30%나 절감됐다.

서버와 함께 도입된 오브젝트 스토리지는 사용자가 인터넷 상에 원하는 데이터를 저장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구축된 스토리지다.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하거나 대용량 데이터를 언제 어디서나 쉽게 저장하고 다운로드해야 하는 경우 활용하기 좋다.

인베트는 네이버클라우드가 운영하는 'SaaS 육성 프로그램'의 지원기업으로도 선정돼 글로벌 진출을 위한 기술 컨설팅도 받는다. 대형 물류 기업과 역직구(해외직접판매) 물류센터에서 이용하는 리얼패킹 플랫폼 기반 시험검증(PoC)을 준비 중이다.

시간대가 다른 여러 국가에서 영상을 서버 중단 없이 수시로 업로드하는 환경을 구축하는 것이 서비스를 위한 필수 요건인데, SaaS 육성 프로그램의 기술 컨설팅 세션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수 있었다.

윤희영 네이버클라우드 커머셜 세일즈 총괄은 “네이버클라우드는 다양한 분야의 IT 서비스 운영 경험을 통해 축적된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을 함께 나누고 고객사 비즈니스의 성공을 통해 동반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고있다”며 “고객사 규모와 상황에 최적화한 서비스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글로벌 진출도 함께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