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1283 0042021051068011283 04 0401001 world 7.0.0-HOTFIX 4 YTN 62165766 true true false false 1620604497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자막뉴스] 안구·턱뼈 제거 속출...인도 코로나19 환자 덮친 곰팡이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도에서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연일 수십만 명씩 쏟아지고 있습니다.

병원은 이미 포화 상태.

많은 환자들이 치료조차 못 받고 있습니다.

[테라니라잔 / 라지브 간디 병원 의사 : 40개 병상이 모두 찼습니다. 그래서 구급차에 환자들을 수용해 돌보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설상가상으로 치명적인 털곰팡이균이 코로나19 감염자 사이에서 급속히 퍼지고 있습니다.

마하라슈트라주에서는 최근 8명이 털곰팡이균에 감염돼 숨졌고 200여 명이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뉴델리, 푸네 등 다른 지역도 비슷한 상황입니다.

털곰팡이증은 면역력이 떨어진 당뇨병 환자에서 드물게 발견되는 질환입니다.

하지만 인도에서는 코로나19에 감염됐거나 감염 뒤 회복단계에 있는 사람에게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눈, 코 외에 뇌와 폐 등으로도 전이될 수 있으며 치사율은 5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지 의학계는 코로나19 치료 과정에서 환자들이 염증 방지를 위해 스테로이드를 과다 복용한 것이 원인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스테로이드가 면역력을 떨어뜨리면서 곰팡이균 감염 가능성을 높였다는 겁니다.

게다가 상태가 악화된 뒤 병원을 찾는 사람이 대부분이어서 안구나 턱뼈를 제거해야 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뭄바이의 한 병원은 털곰팡이증 환자 24명 중 11명이 시력을, 6명은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인도 보건 당국은 이 같은 상황을 아직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고 외신들은 전했습니다.

취재기자 : 김형근
영상편집 : 임현철
자막뉴스 : 이하영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매주 공개되는 YTN 알쓸퀴즈쇼! 추첨을 통해 에어팟, 갤럭시 버즈를 드려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