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537737 0682021041767537737 04 0401001 world 6.3.1-RELEASE 68 동아일보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8596000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美흑인 남성, 한국계 여성에 “핵 테러리스트”라며 폭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찰에 체포됐지만 “증거 부족” 석방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40대 흑인 남성이 10대 한국계 미국인 여성에게 ‘핵 테러리스트’ ‘공산당’ ‘창녀’ 등 폭언을 퍼부으며 무자비하게 폭행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 남성은 폭행, 성추행, 증오범죄 혐의 등으로 체포됐지만 현재 증거불충분으로 풀려난 상태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 등은 11일 터스틴의 한 공원에서 18세 한국계 여성 제나 두푸이가 흑인 남성 자우하 슈아이브(42)에게 폭행당해 뇌진탕, 어깨 및 발목 골절 등의 부상(사진)을 당했다고 전했다. 슈아이브는 두푸이에게 접근해 성희롱성 발언을 한 후 어느 나라에서 왔느냐고 물었다. 두푸이가 “한국계”라고 답하며 자신에게서 떨어지라고 요구하자 슈아이브는 두푸이의 친구에게 접근했다. 두푸이가 앞을 막아서자 슈아이브는 인종차별적 욕설을 퍼부었다. 또 두푸이를 땅바닥에 넘어뜨리고 무차별적으로 폭행했다. 그제서야 주변인들이 나서 슈아이브를 쫓아냈다.

김예윤 기자 yeah@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