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235125 0182021021766235125 03 0305001 6.2.4-RELEASE 18 매일경제 42793526 false true false false 1613552272000

'발전사 최초' 한국동서발전, 블록체인 기술 활용 사이버 보안 강화

글자크기
매일경제

한국동서발전과 엠블럭의 관계자들이 비대면으로 연구과제의 최종 발표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 = 한국동서발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동서발전이 발전사 최초로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발전소 사물인터넷(IoT) 환경의 보안을 강화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했다.

동서발전은 17일 디지털융합기술원에서 '블록체인 기법을 활용한 사물인터넷(IoT) 보안성 강화 알고리즘 개발 및 구현' 연구과제의 최종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통상 사물인터넷 기기에 접근하기 위한 암호는 한 번 유출되면 변경이 어렵기 때문에 발전시설 사물인터넷 센서 활성화와 사이버 보안 강화를 위해선 블록체인과 같은 새로운 기반의 기술 도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동서발전은 블록체인 기술 전문기업 엠블럭과 함께 2019년 6월부터 지난달까지 20개월 동안 연구를 진행, 발전소 사물인터넷 센서에 블록체인을 적용해 비밀번호(인증정보) 역할을 하는 암호 키를 실시간으로 변경하는 '동적 암호 키'(양방향 통신에서 주기적으로 새로운 암호를 생성하는 방법) 개발에 성공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연구개발로 사물인터넷 분야에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보안기술을 적용하면서 더 안전한 시스템 구축이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 연구기관 등과 활발한 교류를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신 매경닷컴 기자 robgud@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