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0653 0032020120364600653 01 0104001 6.2.2-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06994384000

홍준표, '복당 어렵다'는 주호영에 "배은망덕"

글자크기
연합뉴스

무소속 홍준표 의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나확진 기자 =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3일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자신의 복당 문제에 '상당 기간 어렵다'고 말한 것과 관련, "배은망덕하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나는 사람의 도리상 주호영 원내대표가 복당 문제를 앞장서서 풀어줄 것으로 여태 착각 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주 원내대표는 전날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홍 의원의 복당 관련 질문에 "상당 기간 어렵다"며 "반대하는 의원이 많고 30~40대 여성이나 화이트칼라층의 비호감도가 높아 복당은 당의 분열로 연결된다. 서울시장 선거를 앞두고 그런 모습은 곤란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홍 의원은 "두 번이나 탈당해서 복당한 분 말씀치고는 어처구니없는 주장"이라며 "3~40대들이 국민의힘을 싫어하지, 홍준표를 싫어하나. 서울시장 선거를 앞두고 같이 힘을 합치는 것이 맞지, 분열돼 치르겠다는 것은 무슨 해괴한 논리인지 이해하기 어렵다"고 반박했다.

이어 "내가 복당하면 TK(대구·경북) 지역 대표성을 상실해 자신의 내년도 당 대표 선거에 지장이 있을 듯하니 내년 전당대회 이후에나 복당하라고 하는 얕은 꾀인 것 같다"고 했다.

ra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