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98545 0532020113064498545 08 0801001 6.2.2-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713295000

삼성중공업 2062억원 수주…환상의 11월 '3조원'

글자크기

LNG 등 2척 추가 수주, 앞서 2조8천억원 합해 3조원 이상

"주력 선종 발주 재개…시황 회복되고 있다는 긍정적 신호"

CBS노컷뉴스 유동근 기자

노컷뉴스

(사진=삼성중공업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중공업이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과 원유운반선 1척씩을 각각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30일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와 2062억원 규모의 LNG 운반선 1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이 선박은 해당 선사에 2023년 7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또 수에즈막스(S-Max)급 원유 운반선 1척도 추가로 수주했다. 계약금액은 600억원 정도다.

이로써 삼성중공업은 올해 전세계에서 발주된 수에즈막스급 원유 운반선(셔틀탱커 포함) 28척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13척을 수주했다.

앞서 유럽 지역 선주와 총 25억 달러(2조8천억원) 규모의 선박 블록·기자재 공급계약을 체결한 삼성중공업은 이번 달에만 3조원이 넘는 수주를 따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최근 LNG운반선과 같은 회사 주력 선종의 발주가 재개되고 있다"며 "시황이 회복되고 있다는 긍정적 신호"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