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5675 0232020113064485675 03 0304002 6.2.2-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92160000

대한항공, 왕산레저개발 1300억원에 매각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대한항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 와중 유동성 확보를 위해 자회사인 왕산레저개발을 매각한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이달 중순께 칸서스·미래에셋대우와 왕산레저개발 매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왕산레저개발은 대한항공이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로, 매각대금은 1300억원에 이른다.


대한항공은 앞서 기내식 사업 및 기내면세품 판매사업을 한앤컴퍼니에 매각(9906억원)한 바 있고, 유상증자로도 1조1270억원의 자금을 확보한 바 있다. 이외에도 대한항공은 419억원 상당의 제주 사택 등 유휴자산매각으로도 유동성을 확충한단 계획이다.


이로써 대한항공이 코로나19 이후 추진해 왔던 자산매각 계획 중 남은 사안은 ▲종로 송현동 부지 ▲호텔 자산(제주 파라다이스 호텔 등) 등이다. 이 중 종로 송현동 부지의 경우 국민권익위원회의 중재로 서울시와 상당한 의견 접근을 이뤘으나, 막판 시 당국의 계약 문구조정 문제로 최종 타결은 미뤄진 상태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