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38474 0142020112664438474 03 0304001 6.2.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387897000

제네시스 GV70, 지문으로 시동걸고 결제

글자크기
생체인식 활용 지능형 기술 탑재
뒷좌석 아이 호흡까지 감지 가능


파이낸셜뉴스

GV70 지문 인증 시스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내달 공개 예정인 제네시스 GV70에 생체인식을 활용한 지능형 자동차 기술이 탑재된다.

26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GV70에는 '제네시스 카페이 연동 지문 인증 시스템'과 레이더 센서 기반 '어드밴스드 후석 승객 알림'이 적용된다.

'제네시스 카페이 연동 지문 인증 시스템'은 전자결제 시 지문 인식만으로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

기존에는 여섯자리 비밀번호를 입력해야 했지만 GV70은 시동 버튼 하단에 적용된 센서에 지문을 인증함으로써 간편하게 제네시스 카페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 기술은 자동차 업계 최초로 제네시스 GV70에 탑재됐다.

이와 함께 주차·운전 대행 서비스 이용시 인포테인먼트 화면에 집 주소, 전화번호부 등 고객의 개인 정보가 나타나지 않도록 해주는 발레 모드에서도 지문 인증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다.

GV70에 탑재된 지문 인증 시스템은 차량 시동 및 운전자별 운전석 개인화 설정과도 연동된다.

스마트키를 소지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의 제네시스 커넥티드 앱을 통해 차 문을 원격명령으로 열고 지문 인식만으로 시동이 걸린다.

제네시스는 GV70에 기존 초음파 센서보다 더욱 정교한 레이더 센서 기반의 어드밴스드 후석 승객 알림 기술을 세계 최초로 적용했다.

후석 승객 알림은 차량 뒷좌석에 승객이 탑승한 경우 실내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로 이를 감지한 뒤 운전자에게 단계적으로 알림을 제공하는 기술이다.

특히 GV70에 적용된 레이더 센서는 후석 승객의 팔과 다리 등 큰 움직임 뿐만 아니라 호흡에 의한 흉부의 미세한 움직임까지 정확하게 감지해 깨어 있는 어린이는 물론 잠들어 있는 유아가 2열에 남아 있어도 운전자에게 알려준다.

cynical73@fnnews.com 김병덕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