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8925 1102020112564388925 08 0805001 6.2.2-RELEASE 110 조선비즈 58689216 false true false false 1606266926000

김강립 식약처장,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현장 방문… "허가 기간 단축"

글자크기
조선비즈

셀트리온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임상물질 생산 모습. /셀트리온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김강립 처장이 인천 연수구에 위치한 셀트리온(068270)2공장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현황을 점검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셀트리온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치료제의 임상시험 진행 상황을 살펴보고 현장 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식약처는 올해 9월 17일 셀트리온의 코로나19 치료제 CT-P59의 임상 2, 3상 시험계획을 승인했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범정부 차원에서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개발을 지원하는 가운데 식약처도 치료제와 백신이 우리 국민에게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김 처장은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의 안전성을 철저히 검증할 것"이라며 "국민이 하루빨리 치료제·백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사전상담, 신속심사를 위해 운영 중인 ‘고(GO)·신속 프로그램’을 통해 임상시험계획을 신속하게 승인하고 최고의 전문가로 전담팀을 구성해 허가·심사에 소요되는 기간도 대폭 단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서 기자(panda@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