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54647 0782020112464354647 03 0308001 6.2.2-RELEASE 78 이투데이 63982701 false true false false 1606176386000

“미국 연방총무청, 바이든 정권인수 개시 통보”

글자크기
이투데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승인 지연 관련 에밀리 머피 연방총무청(GSA) 청장이 직접 나와 설명하라는 민주당의 요구를 GSA가 거부했다. AP연합뉴스


미국 연방총무청(GSA)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승리를 공식 승인했다.

2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GSA는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11·3 대선의 “명백한 승자”라고 인정하고 정권 인수 절차 개시를 통보했다.

미시간주가 바이든이 승리한 개표 결과를 인증하는 등 경합주에서 투표 결과를 뒤집으려는 트럼프 노력이 실패하자 트럼프가 임명했던 에밀리 머피 GSA 청장이 결단을 내렸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바이든 인수위원회의 정권 인수 작업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그동안 GSA가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공식적으로 승인하지 않아 정권 인수를 위한 자금과 인력을 지원 받지 못해 국가안보 위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차질 우려가 커져 왔다.

[이투데이/김서영 기자(0jung2@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