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6487 0432020102963786487 02 0201001 6.2.0-RELEASE 43 SBS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03980454000 1603980488000

B마트 관악서울대점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일시 폐쇄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달 앱 배달의민족이 운영하는 배달 전용 마트 서울 관악서울대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점포가 일시 폐쇄됐습니다.

배달의민족 측은 제품 포장을 담당하는 직원 A씨가 오늘(2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점포 직원 60여 명 가운데 50여 명은 오늘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남은 10여 명은 내일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배달의민족 측은 밝혔습니다.

또 지난 1주일 간 이 점포를 드나든 배달 기사 수백명 에게 오후 6시쯤 문자 메시지로 알리고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알렸다고 회사 측은 전했습니다.

해당 점포는 확진 판정 이후 임시 폐쇄됐고 내부 소독을 거쳤습니다.

업체 측은 해당 점포를 이용하는 관악구 일대 이용자에게 앱으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알리고 서비스 일시 중단을 공지했습니다.

그러나 업체 측이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안 순간 배달 기사에게도 바로 공지하지 않고, 6시간이 지나서야 알린 것을 두고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이에 대해 업체 측은 오늘 낮 12시 40분쯤 확진자 발생을 알게됐고 30분 뒤인 오후 1시 10분쯤 소비자 대상으로 공지사항을 올렸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아직 역학조사가 끝나지 않아 A씨의 밀접접촉차가 파악이 안 돼 우선 마트 직원을 대상으로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고 해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한석 기자(lucaside@sbs.co.kr)

▶ [SDF2020] 지적인 당신을 위한 '미래 생존 키트'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