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7980 0242020102763697980 01 0101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57105000 1603757114000

김종인, 택진이형 만난다…“게임 산업, 미래먹거리로 육성”

글자크기

국민의힘 미래산업일자리특위 현장 간담회 개최

고부가가치·일자리 산업 중요성 강조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김택진 엔씨소프트(036570) 최고경영자(CEO)를 만나 게임산업 현황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현장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데일리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김택진 엔씨소프트 최고경영자(CEO)를 만나 게임산업 현황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현장 간담회를 개최한다.(사진=연합뉴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조명희 당 미래산업일자리특위원장 등과 함께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엔씨소프트 본사를 방문해 회사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할 예정이다.

이번 현장간담회는 고부가가치·일자리 산업인 게임산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비대면·언택트 시대 국민들의 대표적인 여가활동으로 자리매김한 게임 산업을 국가 미래먹거리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했다는 게 국민의힘 설명이다.

한국게임산업협회가 발표한 ‘2020세계속의 한국게임’ 자료에 따르면 게임산업은 최근 10년간 연평균 10%에 가까운 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 문화 콘텐츠 수출의 약 67%를 차지하는 등 명실상부한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자리 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조 위원장은 “게임산업은 우리나라 전체 콘텐츠 산업의 수출액 중 게임이 차지하는 비중이 67%(약 8조2000억원)에 이를 정도로 국가 경쟁력에 효자 역할을 하고 있다”며 “현장방문을 통해 4차 산업혁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전개될 게임산업의 사회적 변화를 예측하고,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한 규제개선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