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7227 0092020102363617227 04 0401001 6.2.0-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85184000 1603385201000

美 9월 기존주택 판매, 14년만에 최대치 경신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전미부동산중개인협회(NAR)는 22일(현지시간) 기존 주택판매 건수가 9월 541만건으로 4개월 연속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사진은 홈페이지에 게재된 도표. 2020.10.2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미국 9월 기존 주택 판매량이 14년만에 최대치를 경신했다.

22일(현지시간) 전미부동산중개협회(NAR)는 22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게재한 통계에서 9월 기존 주택판매 건수가 계절 조정 기준 654만건으로 전월 대비 9.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전년 541만건 대비 20.9% 증가한 것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자체 전망치 6.2%를 뛰어 넘는 것이자 2006년 5월 이후 가장 높은 증가치라고 타전했다. 판매 건수가 4개월 연속 증가했다면서 계약은 통상 1~2달 이전 이뤄지는 만큼 9월 통계는 7~8월 구매 결정을 반영한다고 했다.

9월말 기준 총 주택재고는 147만건으로 전월 대비 1.3%, 전년 대비 19.2% 감소했다. 이는 현재 판매 속도라면 2.7개월치 재고다. 이는 지난달 3개월, 전년 동기 4개월 보다 감소한 것이다.

NAR은 기존 주택이 9월 통상 21일만에 판매됐다고 전했다. 이는 사상 최저치로 전년 동기에는 32일만에 판매됐다. 아울러 휴양지 주택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4% 증가했다고도 했다.

로렌스 윤 NAR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주택 판매량이 9월 역대급으로 상승했다. 재고가 사상 최저 수준"이라며 "기록적인 저금리와 재택근무 확산에 따라 휴가용 또는 더 넓은 주택을 구입하려는 수요가 겹쳤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기존 주택판매 가격 중위값은 31만1800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4.8% 증가했다. 윤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공급 부족과 수요 강세로 주택 가격이 정말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고 평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