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90357 0122020092863090357 03 0310001 6.1.20-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601263920000 1601270791000

“185㎝도 차박 가능”...쌍용차, '2021 티볼리 에어' 사전계약 시작

글자크기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쌍용자동차는 28일 '2021 티볼리 에어'의 내외관 이미지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쌍용차는 티볼리 에어의 디자인 업그레이드와 첨단사양의 대거 적용으로 상품성을 크게 높였다.

2열 폴딩 시 1879㎜의 마이 매직 스페이스에서 즐기는 '언택트 차박'은 경쟁 모델과 비교할 수 없는 티볼리 에어만의 장점이다. 커넥티드카 서비스 '인포콘(INFOCONN)'도 지원한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쌍용차는 티볼리를 기반으로 에어만의 스타일 요소를 가미했고, 인테리어 디자인 역시 큰 폭의 변화를 통해 하이테크의 편리함과 스타일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했다.

10.25인치 디지털 클러스터와 9인치 AVN 스크린을 포함하는 블레이즈 콕핏을 통해 인포콘을 비롯한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동급모델 대비 큰 차체를 민첩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1.5 터보 가솔린 엔진을 적용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전계약은 내달 5일까지 이뤄진다. 쌍용차는 사전계약 시 계약금 10만원을 지원하고 추첨을 통해 △200만원 상당의 파퓰러 컬렉션 패키지 무상 장착(10명) △매직스페이스 올인원 캠핑키친시스템(20명) 증정 등 다양한 특전을 제공한다.

11번가에서는 사전계약 기간에 20만원 신차구매 쿠폰을 50% 할인된 10만원에 판매한다.

신차발표는 7일 저녁 7시 45분 국내 최초로 CJ 오쇼핑 채널 방송을 통해 진행된다. 가수 브라이언 사회로 진행되며 쌍용자동차 공식 유튜브에서도 라이브로 시청할 수 있다.

가격은 트림에 따라 △A1 1890만~1920만원 △A3 2170만~2200만원 수준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티볼리 에어는 티볼리의 감각적인 스타일을 기반으로 중형 SUV를 뛰어 넘는 720ℓ 적재공간을 제공, 팬데믹으로 지친 유저의 라이프스타일을 활기 있게 변화시켜 줄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