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82376 0782020092863082376 03 0301001 6.1.20-RELEASE 78 이투데이 6216495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53424000 1601253548000

[종합]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사흘째 두 자릿수…수도권 국내발생 33명

글자크기

국내발생 40명, 해외유입 10명 등 50명 신규 확진…사망자 406명으로 5명 늘어

이투데이

(자료=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8일 0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전날보다 50명 증가한 2만366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발생은 40명, 해외유입은 10명이다.

국내발생은 서울(19명), 인천(1명), 경기(13명) 등 수도권(33명)에 집중됐다. 비수도권은 경북에서 3명, 부산과 인천, 울산, 강원, 충북에선 각각 1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해외유입은 검역 단계에서 7명, 지역사회 격리 중 3명이 확인됐다. 내국인이 7명, 외국인은 3명이다. 유입 추정국별로는 중국 외 아시아가 8명, 유럽과 미주는 각각 1명이다.

한편, 완치자는 44명 늘어 누적 2만1292명이 격리 해제됐다. 단 사망자도 406명으로 5명 늘었다. 격리 중 확진자는 1명 늘어 1963명이 됐다. 이 중 중증 이상 환자는 120명으로, 전날보단 4명 감소했다.

[이투데이/세종=김지영 기자(jy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