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9192 1132020092663059192 03 0301001 6.1.20-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087823000 1601087948000

인터파크, ‘소상공인 온라인 시장 진출’ 돕는다

글자크기

서울시 등과 함께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 지원사업 펼쳐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송병기 기자 =인터파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나섰다.

인터파크는 서울시, 재단법인 중소상공인희망재단과 함께 온라인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지원 사업을 펼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온라인 판매가 익숙하지 않은 소상공인들이 인터파크를 통해 매출을 증대시키고, 안정적으로 온라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인터파크 측은 오는 10월부터 내년 1월까지 인터파크 사이트 내 소상공인 전용 상설관을 운영하고, 판매수수료를 인하한다. 또한 소상공인 제품의 판매 촉진을 위해 다양한 프로모션 진행과 온라인 배너 노출, 검색광고 등 홍보‧마케팅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소상공인은 오는 10월6일 오후 6시까지 희망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인터파크 관계자는 “상품 경쟁력을 갖고 있으나 홍보 부족 및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이번 지원사업을 펼치게 됐다. 앞으로도 국내 대표 이커머스 기업으로서 소상공인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songbk@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