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철수 "이 상태면 서울시장 선거 힘들어"…김종인 "安, 자유시장경제 잘 몰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국민의당, 이름도 비슷한 두 당이 문재인 정권 비판에 한 목소리를 내면서 야권 연대론이 커지고 있습니다. 그 1차 관문은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될 것이란 전망이 많습니다. 그런데 김종인 국민의 힘 비대위원장과 안철수 국민의 당 대표가 하는 말을 들어보면 앞길이 그리 순탄치만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왜 이런 생각을 하는지 직접 들어 보시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