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2218 0042020080761972218 02 0208002 6.1.17-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596801041000 1596801261000

[날씨] 충청·남부 강한 비...내일까지 최고 250mm

글자크기
[앵커]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는 가운데, 곳곳에 물 폭탄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내일까지 25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한데요.

기상센터 연결해 자세한 알아보겠습니다. 김수현 캐스터!

지금 비가 강하게 내리는 곳은 어디인가요??

[캐스터]
네 전 시간보다는 조금 가늘어지긴 했지만, 여전히 부산에 시간당 50mm가 넘는 매우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고,

그 밖의 경남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 시간당 30mm 안팎, 경남 내륙과 호남 서해안에도 시간당 20mm 안팎의 강한 비가 집중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강한 비구름이 유입되면서 곳곳에 물 폭탄을 떨어뜨리겠습니다.

오늘 하루에만 전남 곡성에 239mm, 경남 산청과 전북 진안, 광주에도 20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고,

그 밖의 남부 지방에도 100mm 이상의 큰비가 내린 곳이 많습니다.

이에 따라 충청 남부와 남부 대부분 지역에 호우 특보가 발효됐는데요.

내일까지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충청과 남부 지방에 250mm 이상의 호우가 더 쏟아지겠고,

서울을 비롯한 그 밖의 중북부 지방에도 내일 새벽부터 다시 비가 내리면서 최고 100mm의 많은 비가 오겠습니다.

특히 내일 낮까지는 충청 이남에, 내일 오후부터는 중부 지방에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장대비가 쏟아지겠습니다.

계속되는 폭우로 산사태나 침수 등 피해가 더 커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대비 더욱더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일요일인 모레도 전국에 비가 내리다가 오후에 남부 지방을 시작으로 점차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습니다.

하지만 다음 주 월요일에는 중부와 호남 지방을 중심으로 또다시 비가 오겠고, 수도권과 영서 지방은 주 후반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