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50485 0562020080661950485 02 0202001 6.1.17-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16838000 1596841759000

[속보] 해경, 물놀이 하다 숨진 중학생 관련 의혹 수사

글자크기
세계일보

부산 오륙도 앞바다에서 물놀이를 하던 중 물에 빠져 숨진 중학생의 친구들이 ‘살려달라’는 요청에도 장난인 줄 알고 휴대전화로 동영상을 찍으며 웃었다는 의혹과 관련, 해양경찰이 사실 확인에 나섰다. 부산해양경찰서는 6일 “청와대 국민청원이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서 제기되는 의혹들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전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4일 오후 3시쯤 오륙도 선착장 앞바다에서 물놀이를 하다 파도에 휩쓸려 끝내 숨진 A(14)군 지인의 청원이 올라와 공분을 샀다. 해당 의혹은 이 청원글에서 제기된 내용이다. SNS에도 같은 내용의 글이 올라와 의혹이 확산했다.

김주영 기자bueno@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