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32473 0412020071461432473 01 0103001 6.1.15-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705428000 1594705460000

김종인 “개헌 제안하면 적극 검토할 용의 있어”

글자크기
뉴스웨이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임대현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개헌을 제안하면 검토할 의지가 있다고 밝혔다.

14일 김종인 위원장은 관훈클럽 초청 토론에 참석해 ‘문 대통령이 권력구조 개편을 위한 개헌에 나설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김 위원장은 “가능성은 굉장히 희박하다”면서 “권력구조를 개편하겠다는 제의가 있으면 적극적으로 검토할 용의가 있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이 먼저 개헌론을 꺼내지 않을 것으로 본 이유에 대해선 “총선에서 다수를 얻은 황홀경에서 아직 빠져나오지 못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개헌할 경우 권력구조 개편 전망에 대해선 “대통령에 권력 집중이 계속되는 한 지금 같은 상황은 피할 수 없다”며 “결국 대통령제나 내각제 중에 하나로 선택하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원집정부제에 대해선 “오늘날 내치와 외교가 딱 떨어질 수 없는 상황이라 그런 권력구조는 상상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앞서 2018년 문 대통령이 대통령 연임제를 중심으로한 개헌안을 냈지만 통합당이 거부했다. 통합당은 당시 내각제를 중심으로한 개헌을 주장하기도 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