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44090 1102020070961344090 03 0305001 6.1.14-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94286883000 1594286910000

롯데·신라, 인천공항 면세점 연장 영업 수용

글자크기
조선비즈

인천공항 제1터미널 면세점.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오는 8월 31일 계약이 종료되는 제1터미널 면세사업자 중 호텔롯데에 이어 호텔신라가 영업 연장을 수용했다고 9일 밝혔다.

공사는 지난 5월부터 신규 사업자 선정 입찰에서 유찰된 6개 사업권 사업자(호텔신라, 호텔롯데, SM면세점, 시티면세점)와 영업 연장 여부를 협의했다.

DF3(주류·담배) 구역을 운영하는 호텔롯데가 영업 연장을 먼저 수용한 가운데 호텔신라도 매장 운영 등에 대한 추가 협의를 조건으로 연장 영업에 동의했다. 호텔신라는 1터미널에서 DF2(화장품·향수), DF4(술·담배), DF6(패션·잡화) 구역을 담당하고 있다.

시티면세점도 공사에 연장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중견업체인 SM면세점은 경영악화를 이유로 중소·중견기업 대상 면세점 사업권인 DF8 구역 철수를 결정했다.

공사 관계자는 "매장의 효율적 운영 등 세부적 사항과 관련 사업자들과 계속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용선 기자(brav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