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14727 0412020070861314727 02 0213001 6.1.15-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196848000 1594196891000

대구시,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검사역량 대폭 강화

글자크기
뉴스웨이

사진제공=대구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대구시는 8일, 코로나19 제2차 유행을 대비해 검사역량 강화를 위해 (재)씨젠의료재단(대표 천종기)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코로나19가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으며, 지역에서도 무증상 감염자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치료제나 백신 개발되기 전까지는 완전 종식이 어려운 상황이다.

지난 2월 지역 내 환자 급증 시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을 제외한 민간 수탁 검사기관의 경우 검사기관이 주로 수도권에 소재하고 있어 검사 시간이 상당히 소요돼 시민들이 불편함을 겪은 바 있다.

집단환자 발생 등 다수의 진단검사 소요 건이 발생하는 경우 보건소와 의료기관의 선별진료소를 통해 신속한 검체를 실시하고 검체 건에 대한 검사결과를 신속·정확하게 도출하기 위해서는 전문검사기관의 협업 체계가 필수적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씨젠의료재단에서는 오는 9월부터 대구 지역에 대구경북검사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며, 진단검사뿐만 아니라 바이오산업 육성 및 의료지원사업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대구시와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천종기 씨젠의료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를 지혜롭게 잘 극복하고 있는 대구시민을 응원하면서, 분자진단분야 전문검사기관으로서 대구에 서울 본원수준의 검사센터 설치를 잘 준비해 대구지역 감염병 조기 발견과 대구시 감염병 대응정책에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시민 여러분이 최강의 백신인 점 꼭 기억하시면서, 무더위에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실 것을 거듭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