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70346 0782020070761270346 01 0101001 6.1.15-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4083900000 1594083978000

송영길, 전당대회 불출마… “‘이낙연’ 재난극복 의지 존중”

글자크기
이투데이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차기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당 대표의 소명은 코로나 재난 극복과 민생 경제 회복, 개혁입법 추진 등을 통해 문재인 정부 후반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는 일일 것”이라며 “결론은 이를 통해 정권 재창출을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송 의원은 이낙연 의원의 당권 도전을 언급하며 “이런 상황에서 우리 당의 대선주자 지지율 1위인 후보의 출마가 확실시됐다”면서 “그런데 제가 당 대표가 되려면 논리상 우리당의 유력한 대선 후보를 낙선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만일 대선후보가 낙선하면 사실상 치명적 타격을 받게 될 텐데 정권재창출을 위한 중요 후보를 낙선시키고 당 대표가 돼서 정권재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당원들에게 호소하는 건 액셀러레이터와 브레이크를 동시에 밟는 형용모순이 된다”며 “이래서는 당원 동지들을 설득할 수 없고, 따라서 대선후보 지지율 1위를 달리고 있는 유력후보의 코로나 재난극복의 책임의지를 존중할 수밖에 없다”고 이 의원 지지의사를 드러냈다.

송 의원은 “당분간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이라는 직분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한반도 평화의 꿈, 한반도 신경제의 시대의 싹이 죽지 않도록 다시 희망의 문이 열릴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며 “저와 뜻을 합쳐 전당대회를 준비하시고 지지해주신 당원, 대의원 여러분께 진정으로 죄송하고 감사한 말씀을 함께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투데이/이꽃들 기자(flowersle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