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81000 0432020060560581000 01 0101001 6.1.11-RELEASE 43 SBS 56680987 false true true false 1591325131000 1591325166000 related

靑 "문 대통령, 퇴임 후 양산 평산마을서 지낼 계획…경호 문제 때문"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퇴임 이후 경남 양산 평산마을에서 지낼 계획이라며, 기존 사저는 양산 매곡동에 있지만 주변 하북면으로 옮기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새 사저 부지를 마련한 이유는 경호 문제 때문이라며, "문 대통령은 누차 양산 매곡동 자택으로 돌아가겠다는 뜻을 밝혔지만 경호처에서 양산 매곡동 자택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밝혔다"면서 이전 계획의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사저 부지는 하북면 지산리 5개 필지 2639 제곱미터, 795.6평이며, 매입 가격은 10억 6천 4백만 원으로 비용은 대통령 사비로 충당됩니다.

강 대변인은 "대통령 사저는 지방에 소재한 관계로, 관계법령에 따라 건축을 위해 의무적으로 확보해야하는 부지가 서울보다 상대적으로 클 수밖에 없다"면서, "대통령 사저는 전직 대통령보다 작은 수준"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정경윤 기자(rousily@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