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8960 0042020060260488960 04 0401001 6.1.11-RELEASE 4 YTN 0 false false true false 1591046309000 1591046527000

열대성 폭풍 어맨다...중미 지역 18명 사망

글자크기
중미 지역을 덮친 열대성 폭풍 어맨다로 인한 인명 피해가 18명으로 늘어났습니다.

AFP통신은 현지시각 1일 올해 첫 태평양 열대성 폭풍인 어맨다로 중미 엘살바도르와 과테말라, 온두라스에서 모두 18명이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피해가 가장 큰 엘살바도르에선 어맨다가 몰고 온 폭우와 강풍으로 하천이 범람하고 건물이 무너지면서 15명이 숨지고 7명이 실종됐습니다.

엘살바도르에선 1년 평균 강수량의 4분의 1 이상이 70시간 동안 쏟아져 15일간 비상사태가 선포됐습니다.

이웃 과테말라에서도 폭우로 2명이 숨졌고 온두라스에서도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1명이 사망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