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2876 0142020053160452876 02 0201001 6.1.11-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98003000 1590898007000 related

서울시, 관내 기숙사 입소 학생 코로나19 선제검사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서울시는 관내 학교 기숙사 입소 학생 6207명과 영어유치원 종사자 59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선제검사를 본격 추진한다고 5월31일 밝혔다. 코로나19 무증상 감염자로 인한 지역사회 집단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서다.

선제검사는 확진자 발생 전이라도 사전에 고위험집단·시설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해, 미처 발견되지 않은 무증상 감염자를 선제적으로 찾아내는 방식이다. 신속한 검사를 위해 취합검사기법을 활용한다.

시는 내·외부 전문가 10여명으로 구성된 선제검사위원회를 구성했다. △집단생활로 감염위험이 높은 학교 기숙사 학생과 △서초구 관내 영어유치원 강사 등 종사자를 검사대상으로 선정, 전수검사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우선 시는 서울시 교육청과 협의해 관내에 기숙사를 운영 중인 62개 학교의 기숙사 입소 학생 명단을 확보했으며 6월 3~12일 기간 동안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또 서초구와 함께 서초구 관내 영어유치원 24개소의 강사, 차량기사 등 종사자 595명에 대해서도 6월1일부터 6월10일의 기간 동안 선제검사를 시행한다.

시는 만일 선제검사 과정에서 양성자가 발생할 경우, 즉각 25개보건소와 연계해 확진자 발생 대응절차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다. 해당 집단·시설에 대한 역학조사 및 전수조사 실시 등의 대책을 시행한다.또 6월 8일부터 일반시민에 대해서도 공개모집을 통해 선제검사를 진행한다.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을 받아 검사대상을 선정하고, 대상자는 지정된 시립병원에 직접 방문해 무료로 검사를 받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ahnman@fnnews.com 안승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