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09617 0912020052860409617 03 0302001 6.1.12-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90652528000 1590652829000 related

[코로나19 '심각'] KB생명 영업점서 누적 8명 확진…집단감염 우려 현실화

글자크기
더팩트

KB생명보험 전화영업소에서 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사진은 지난 3월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 코리아빌딩에 폐쇄 안내문이 걸려 있는 모습. /임영무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소문로 KB생명 콜센터 2주간 폐쇄

[더팩트│황원영 기자] KB생명보험(KB생명) 전화영업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데 이어 7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남에 따라 지역사회의 집단감염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28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KB생명 서울 중구 서소문로 센트럴플레이스 건물 7층 전화영업소에서 전화영업을 담당하던 보험설계사 1명이 26일 코로나19 판정을 받았다. 이어 같은 층 직원과 기타 접촉자 110명이 검사받은 결과 28일 오전 11시 기준 7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생명보험은 확진자가 발생한 즉시 해당 층을 폐쇄하고 2주간 폐쇄 조치에 들어갔다. 방역당국은 센트럴플레이스 건물 전체에 대한 소독을 진행할 방침이다.

확진자가 나온 사무실은 밀폐된 공간에서 전화영업 업무를 하는 곳이다. 콜센터와 비슷한 환경으로 비말감염이 빠르게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앞서 지난 3월 서울 구로구의 한 콜센터에서 한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은 뒤 관련 확진자가 169명이 나오는 등 집단감염이 발생한 사례가 있다.

KB생명은 2주간 경과를 지켜본 후 추가 폐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wony@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