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75026 0142020052760375026 01 0107001 6.1.1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559896000 1590559905000 related

정부, 北 주민 교육사업에 6년간 490만달러 지원

글자크기
北주민 통계원칙과 통계 이용성 향상이 주요 목적
UNESCAP 측과 북한 사업에 대한 협의 이미 마쳐


파이낸셜뉴스

북한 주민들의 모습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정부가 북한 주민을 위한 교육사업에 6년 동안 490만달러(약 60억원)을 지원한다. 남북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여건 조성에 앞서는 선제적 대북정책의 일환이다.

27일 통일부는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교추협)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이 담긴 ‘UNESCAP(유엔 아시아 · 태평양 경제사회이사회)의 대북 지속가능발전 역량 지원사업’ 기금 지원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6년간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며 올해 사업비는 72만달러(약 9억원) 수준이다. 통일부는 매년 사업계획에 따라 지원금을 분할 지급한다.

지원금은 북한 주민을 상대로 국제 통계원칙과 통계 이용성 향상 등 통계 분야 교육에 주로 사용될 예정이다.

북한과 UNESCAP는 해당 사업에 대한 협의를 이미 마쳤기 때문에 지원금을 통해 교육 사업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통일부는 “북한의 국제사회 편입과 향후 남북 간 하나의 시장 구현에 해당 사업이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ㅁ면서 “매년 연례보고서를 받아 기금 집행 투명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UNESCAP은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에 따라 빈곤, 환경 등 보편적 세계문제 해결을 위해 회원국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을 주관하고 있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