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426902 0362020041059426902 04 0401001 6.1.7-RELEASE 36 한국일보 57702176 false true false false 1586524920000 1586525091000

日 외무성 국장 코로나19 감염… 외무장관 기자회견 취소

글자크기
주한대사관 총괄공사 지낸 미즈시마 국장
한국일보

지난해 주한일본대사관 총괄공사 시절의 미즈시마 고이치 일본 외무성 영사국장.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외무성 영사국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0일 교도통신은 미즈시마 고이치 외무성 영사국장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보도했다. 미즈시마 국장은 지난해까지 주한일본대사관에서 약 3년간 총괄공사로 근무한 후, 현직을 맡아왔다.

외무성 본부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나온 것은 처음이다. 미즈시마 국장은 전날 발열 증세를 보였고, 이날 오후 가족의 감염이 확인된 후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아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에 따라 미즈시마 국장과 접촉한 적이 있는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장관의 이날 예정됐던 기자회견도 감염 확산 방지 차원에서 취소됐다.

김소연 기자 jollylife@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