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85307 0022020040959385307 01 0101001 6.1.8-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403494000 1586403533000 related

이근열 통합당 후보, ‘유곽’ 표현 실수에…“거듭 사과”

글자크기
중앙일보

이근열 미래통합당 전북 군산시 후보(오른쪽)의 공보물 일부. 사진 미래통합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근열 미래통합당 전북 군산시 후보가 9일 공보물 인쇄 과정에서 발생한 실수에 대해 사과했다.

이 후보의 공보물에는 군산 차이나타운을 조성하겠다는 내용이 있는데, 세부 계획에 “문화센터, 백화점, 중국유곽, 음식거리로 확대 발전”이라는 글귀가 적혀있다.

문제가 된 단어는 ‘중국유곽’이다. 유곽(遊廓)은 성매매업소들이 모여 있는 구역을 뜻하는 단어다. 해당 공보물은 이미 지역구 유권자들에게 발송됐다.

이에 대해 이 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생소한 단어이기에 공약 관련 회의중 발견해 별도 확인 지시가 있었는데, 확인자·편집자·인쇄물업자가 한자리에 모여 회의가 진행되지 않아 최초 문서를 붙여넣기 하는 착오로 공약집에 삽입되게 됐다”고 해명했다. 이어 “실수라는 변명보다는 거듭 확인하지 않은 경솔함에 대해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