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16058 0112020040759316058 01 0101001 6.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09092000 1586209206000 related

진중권, 민주·시민당 결혼 홍보물에 "남매끼리 가지가지한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한민선 기자]

머니투데이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의 선거 홍보물./사진=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페이스북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의 '결혼' 홍보물에 대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가지가지한다"며 "남매끼리 결혼하는 발상이 황당하다"고 비판했다.

진 전 교수는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의 결혼 홍보물 공유하고 "남매끼리 결혼한다는 발상도 황당하지만, 누가 아버지한테 주례를 봐달라도 하나"라고 꼬집었다.

이 홍보물은 '더불어 결혼해요'라는 문구와 함께 민주당과 시민당이 결혼하는 것처럼 꾸며졌다. 홍보물에 적힌 주례자는 문재인 대통령이다. 장소는 여의도 국회의사당, 날짜는 투표일인 4월 15일이다.

진 전 교수는 "저 포스터를 보니 그 생각이 난다"며 한 방송 내용을 얘기했다.

그는 "옛날에 용한 무속인을 찾아가는 방송이 있었다"며 "얼마나 용한지 시험하러 두 남녀를 들여보내 궁합을 보게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랬더니 그 무속인이 크게 노하면서 '두 사람은 결혼할 수 있는 사이가 아닌데?'라고 말했다"며 "두 남녀는 실은 남매지간이었다"고 설명했다.

한민선 기자 sunnyda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