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88754 0512020040659288754 01 0103001 6.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6127600000 1586127613000 related

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53.7%…올해 최고치 경신

글자크기

긍정·부정 평가 올해 들어 첫 두 자릿수 격차…2018년 11월2주 이후 처음

뉴스1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소폭 올라 다시 한번 올해 최고치를 경신한 것으로 6일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업체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3일까지 닷새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2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4월 1주차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은 지난달 4주차 주간집계 대비 1.1%포인트(p) 오른 53.7%로 나타났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0.9%p 내린 43.2%, 모름·무응답은 0.2%p 증가한 3.1%로 집계됐다.

긍정평가 중 매우 잘함은 33.6%, 잘하는 편은 20.1%다. 부정평가 중 매우 잘못함은 31.2%, 잘못하는 편은 12.0%다.

긍정과 부정 평가 간 차이는 10.5%로 올해 들어 가장 큰 격차를 기록했다. 2018년 11월 2주차 이후 처음으로 두 자릿수 격차를 기록했다.

연령대별로는 50대와 60대, 지지 정당별로는 정의당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직업별로 가정주부와 자영업자 학생층에서 긍정평가 증가를 이끌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됐으며 응답률은 5.4%다.
jrki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