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22497 1132020040259222497 01 0101001 6.1.7-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91804000 1585791935000 related

안철수 “무기명 채권, 이것은 정말 아니다… 금융사기로 번 돈, 다 돈세탁 할 수 있게 돼”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이영수 기자 = '무기명채권? 코로나19를 위해 여야 모두 힘을 합쳐야 하지만 이것은 정말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밝혔다.

안 대표는 '어제 아침에 참 어처구니 없는 보도를 보았습니다. 정부 여당이 코로나19를 핑계로 무기명채권을 발행하려 한다고 흘려 반응을 보이고 거둬들이는 시늉을 했습니다. 무기명 채권이란, 한마디로 돈에 꼬리표가 없는 것입니다. 누구 돈인지 알 수 없게 돈세탁이 가능합니다. 이 정권에서 발생한 신라젠, 라임자산운용 등 대규모 금융사기 사건이 수사중입니다. 지금 이걸 허용하면, 서민들 피눈물 나게 한 대규모 금융사기로 번 돈, 다 돈세탁 할 수 있게 됩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우리나라에서는 IMF 외환위기 이후로는 정부가 무기명채권을 발행한 적이 없습니다. 그런데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는 뜬금없이 코로나19를 핑계로 무기명채권을 발행하겠다고 합니다. 편법 증여, 편법 상속 하려는 사람들, 범죄를 저지른 나쁜 사람들의 돈세탁을 정부가 앞장서서 도와주자는 겁니다'라며 '정부가 그런 일을 하지 않아도 민생대책을 마련할 수 있습니다. 제가 지난번 제안한대로 국가재정법에 따라 2020년 본예산 항목조정을하는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필요재원을 조달하는 것이 합리적인 방법임을 다시 한번 더 강조합니다'라고 비판했다.

안 대표는 '이런 잘못된 일 앞에는 호남과 영남이, 진보와 보수가 따로 없습니다. 이런 것을 막는 것이 정치가 할 일입니다. 정부가 앞장서서 검은 돈 세탁 하는 길 열어주지 않도록, 저 안철수와 국민의당이 앞장서겠습니다. 비례만큼은 기호 10번 국민의당에 투표해주십시오'라며 국민의당 지지를 호소했다.

juny@kukinews.com

쿠키뉴스 이영수 juny@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