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49763 0512020033059149763 08 0801001 6.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62111000 1585562118000

[연봉공개]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21억원 수령…전년대비 15억 늘어

글자크기

2018년 비해 15억3500만원 늘어…이혁주 부사장은 8억

뉴스1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LG유플러스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지난해 총 21억6300만원의 보수(연봉)를 받았다. 2018년 총 6억2800만원의 보수를 받았던 것에서 15억3500만원이 늘었다.

30일 LG유플러스의 2019년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하 부회장은 지난해 급여로 15억3700만원을, 상여금으로 6억2600만원을 받았다.

LG유플러스는 이사회에서 결정된 임원보수규정에 의거해 직급(부회장) 등을 고려해 기본급을 결정했으며 이에 따라 월 평균 7억1100만원의 급여가 하 부회장에게 매월 지급됐다고 설명했다.

또 직무 및 역할의 중요성 등을 고려해 직책 수당으로 같은 기간 월 평균 5억6900만원을 지급했다고 부연했다.

LG유플러스는 하 부회장의 상여금에 대해선 "2018년 매출 9조3000억, 영업이익 7300억 등 계량지표 면에서 성과를 창출했다"며 "중장기적 성장을 위한 비전제시와 사업구조 변화를 이끌어낸 점 등을 고려해 지급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혁주 부사장은 급여 4억8100만원, 상여금 3억2500만원, 기타소득 800만원 등 총 8억13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cho1175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