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852875 0232020031858852875 02 0213001 6.1.20-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84481080000 1584481096000

사회적 거리두기…용산구, 실무자 교육 유튜브로 한다

글자크기

용산구, 복지아카데미 비대면 교육...사례관리 방법, 행복e음 사용법 등 유튜브로 강의

위기 상황 종료시까지 온라인 교육 이어가

아시아경제

복지아카데미 비대면 교육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복지아카데미’ 비대면(온라인) 교육을 시행한다.


교육은 19일 오전 9시50분부터 11시30분까지 ▲위기가구 발굴 및 사례관리 방법 ▲사회보장정보시스템(행복e음) 사용법 ▲코로나19 확진자 및 자가격리 가구 지원방안 ▲질의응답 순으로 1시간 40분간 이뤄진다.


교육대상은 구 복지정책과 직원, 동주민센터 신규 사회복지직 공무원 등 20명이며 이온유 복지정책과 주무관이 유튜브(www.youtube.com)로 생방송 강의를 진행한다.


교육에 앞서 구는 수강생들에게 크롬 브라우저 설치, 구글 회원가입 등 사전 절차를 안내했다. 구 복지정책과 유튜브 채널도 미리 개설해 둔 상태다. 교육이 시작되면 개인별 컴퓨터로 교육을 들으면 된다.


실시간 채팅을 통해 강사·수강생 간 토론도 진행할 수 있다.


구는 구·동 사회복지사 및 민간 사례관리 담당자 업무 역량 강화를 위해 분기별 1회씩 복지아카데미를 운영한다. 온라인 교육은 이번이 처음이다. 구는 위기 상황 종료시까지 계속해서 비대면 아카데미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사회복지사 교육을 진행한다“며 ”맞춤형 복지서비스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온라인 교육 외에도 다중이용시설 폐쇄, 민원창구·구내식당 테이블 투명 가림막(칸막이) 설치, 청사 내 휴게공간 최소화, 구내식당 시차별 이용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앞장서고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