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11496 0242020022358311496 02 0201001 6.1.17-RELEASE 24 이데일리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464407000 1582464421000

서울 문정동 확진자, 18~21일 성남공단금융센터로 버스 출근

글자크기

서울 송파구, 동선 조사 결과 공개

[이데일리 김미영 기자]서울 송파구 문정동에 거주하는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매일 아침 302번 혹은 303번 버스를 타고 오전 8시 신한은행 성남공단금융센터로 출근해 오후 1시에 퇴근한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 송파구는 서울시 역학조사관과 함께 이 확진자의 동선을 조사한 결과를 23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55세 남성인 이 확진자는 전날 오후 9시 20분께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중앙대병원 격리병상에 입원 중이다.

이 확진자는 18일 퇴근 후에는 강남구 청담동 오피스텔 분양사무소 르피에드에, 20일 퇴근 후에는 인천공항에 각각 자가용 자동차로 이동했다. 18∼21일 중엔 도보나 자전거로 배스킨라빈스 파크하비오점, 문정동 교동짬뽕, 문정동 굿모닝이비인후과, 하나약국 등에 들른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의 귀가 시간은 매일 오후 10시께였다.

한편 이 확진자는 21일부터 두통과 고열 등의 증상을 겪으면서 22일 오전 10시 20분께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자가용 자동차로 가서 진단을 받았다. 송파구는 이 확진자가 이전에 확진자가 발생한 대구가톨릭대병원 장례식장을 방문한 사실을 확인하고 검체를 채취,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확인했다.

송파구는 이 확진자와 함께 사는 배우자와 자녀 2명에 대해 일단 자가격리 조치를 내렸으며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한단 방침이다. 방역당국은 확진자의 자택과 그가 최근 방문한 장소들을 방역소독했고 확인된 접촉자 전원을 자가격리토록 조치했다.

이데일리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마스크 낀 한 시민(사진=연합뉴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